살림출판사가 출판한 책 현재 2,446  
살림출판사홈 > 살림의 책 > 브랜드별 도서
오리엔탈리즘의 역사 (큰글자살림지식총서 091)
정진농 지음 | 2013년 11월 20일
브랜드 : 큰글자 살림지식총서
쪽수 : 96 쪽
가격 : 15,000
책크기 : 163*255
ISBN : 978-89-522-2798-0-04080
• Home > 브랜드별 도서 > 큰글자 살림지식총서
• Home > 분야별 도서 > 인문사회
• Home > 시리즈별 도서 > 큰글자살림지식총서
동양인에 대한 서양인의 오만한 사고와 의식에 준엄한 항의를 했던 에드워드 사이드의 『오리엔탈리즘』. 이 책은 에드워드 사이드의 이론에 대한 해설에 머무르지 않고, 그 이상을 다루고 있다. 진정한 오리엔탈리즘의 출발점과 그 과정 그리고 현재와 미래의 조망까지 아우른다.
스스로의 재현을 위하여
동양과 서양, 영원한 타자
오리엔탈리즘의 정의
오리엔탈리즘의 용어들
혼성적 오리엔탈리즘의 전개
인도와 낭만주의자들
불교의 서진
만남과 확대의 변용
포스트오리엔탈리즘을 향하여
양생법
삶의 지혜
일제 36년간의 식민지 지배를 겪었고, 해방이 된 후에도 외세, 특히 미국의 지배 구조에서 자유롭다고 할 수 없었던 우리의 현실에서 오리엔탈리즘을 “동양을 지배하고 재구성하며 동양에 대해 권위를 갖기 위한” 서양의 지배담론으로 규정하면서 그것을 해박한 지식으로 분석하고 비판한 사이드의 이 책과 그의 오리엔탈리즘론은 우리에게 신선한 충격으로 다가왔다. 그 이후 상당 기간 동안 우리 나라 안에서도 사이드와 이 책에 대한 논의가 끊이지 않았다. _p.4

유교에 대한 계몽주의시대 해석의 타당성에 대해서는 근래에 많은 논란이 있어왔다. 계몽주의 시대가 중국의 철학적인 또는 정치적인 양상에 대한 유럽의 이해를 증대시켰고, 상당한 공감을 불러 일으켰으며, 중국을 배우고자하는 진지한 욕망을 부추겼다는 것은 부정할 수 없을 것이다. 그러나 예를 들면 유학자들이 이신론자들이냐, 아니냐하는 논쟁의 경우에서처럼 이러한 이해가 동시대의 유럽의 관심과 논쟁을 통해 여과되기도 했고, 또한 왜곡되기도 했다는 것은 분명하다. _p.50

오리엔탈리즘은 지금 어디에 와 있는가? 그리고 그것은 앞으로 어떤 모습으로 나아갈 것인가? 과거에 오리엔탈리즘을 생육시킨 요인들이 근래에 와서 거의 사라지고 있는 오늘날의 서구 세계에 오리엔탈리즘의 생명은 여전히 존속할 수 있을 것인가? 과거 서양이 동양에 대해 행사했던 제국주의가 이제 거의 사라지고, 문화적 경제적 헤게모니조차도 이제 도전을 받고 있지 않는가? 동양철학에 대한 유럽인의 마음을 사로잡았던 전 시대의 열망은 다원성과 상대주의적 세계관에 길을 양도해 왔고, 오리엔탈리즘의 지배적 신화였던 동양과 서양의 이원성의 구조도 붕괴되고 있는 현실이 아닌가? _pp.86~87