First slide
살림출판사가 출판한 책 현재 2,590  
살림출판사홈 > 살림의 책 > 시리즈별 도서
수상 (살림지식총서 498)
이태룡 지음 | 2014년 9월 25일
브랜드 : 살림지식총서
쪽수 : 232 쪽
가격 : 4,800
책크기 : 120*190
ISBN : 978-89-522-2942-7-04080
• Home > 브랜드별 도서 > 살림지식총서
• Home > 분야별 도서 > 인문사회
• Home > 시리즈별 도서 > 살림지식총서
손바닥 안에 내 인생이 담겨 있다!
수상이라고 하면 기본적으로 손바닥에 나타나 있는 무늬, 즉 손금을 연상한다. 하지만 이 책의 저자는 관상이 이목구비만 보는 것이 아니라 얼굴 전체의 윤곽과 기색까지 살피듯 수상 역시 손과 관련된 모든 것을 재료로 삼기 때문에 단순히 손금만 가지고 판단하지는 않는다고 말한다. 손의 생김새, 손가락의 생김새, 손가락의 길이, 손가락 마디와 살집의 관계, 손톱의 모양과 색깔, 손의 도톰하고 오목한 요철, 색깔 등이 모두 판단 재료로 이용되는 것이다. 여기에 지문까지 더해지면 수상의 영역도 매우 광범위하다고 말한다. 수상을 행동심리학과 연관 지어 손을 내밀 때의 모습과 주먹을 쥐었을 때의 모습, 어떤 상황에서 손을 어떤 식으로 움직이며 어디에 두는가 등을 재료로 삼아 심리를 판단하기도 한다. 손은 공격과 방어의 주축을 담당하기 때문에 손이 어떤 상황에 어떻게 움직이는가 하는 것에는 매우 중요한 의미가 있다. 이런 내용들을 좀 더 심화시켜 살펴보는 것이 이른바 ‘손금’을 기준으로 판단하는 방법이다. 이 책에서는 생명선, 두뇌선, 감정선 등 기본적인 손금 보는 방법을 소개하며, 손금의 생김새에 따라 운명을 보는 방법을 소개한다.
수상을 보는 방법
생명선
두뇌선
감정선
운명선
태양선
결혼선
손금은 변한다. 예를 들어 오른손잡이인 경우, 육체노동을 많이 하는 일을 하다 보면 오른손의 손금이 거의 사라진다. 설사 심한 노동을 하지 않는다고 해도 운동이나 다른 활동에 의해 손금은 변한다. 따라서 3번의 방법으로 보는 것이 옳다.
일반적으로, 감정이나 육감, 직감, 감각 등과 관련된 능력은 왼손에 나타나고 이성이나 논리, 언어기능, 계산 등과 관련이 있는 능력은 오른손에 나타난다고 한다. 따라서 선천적으로 타고난 감각적 능력은 왼손을 기준으로 보고 후천적으로 단련되는 이성적 능력은 오른손을 기준으로 보면 된다.
_p.5

생명선은 엄지손가락과 집게손가락 사이에서 손목을 향하여 커브를 그리며 깊이 패어 있는 선으로 손금에서 가장 중요한 선이다. 특히 바로 아래에 굵은 혈관이 지나고 있기 때문에 의학적으로도 매우 중요한 부분에 해당한다. 생명선은 기본적으로 생명력의 강약을 나타내며 굵고 깊을수록 신체가 건강하고 수명이 길다고 판단한다.
_p.21

흔히 생명선이 짧으면 수명이 짧다고 하지만 요즘에는 의료가 잘 발달되어 있기 때문에 적용하기 어려운 설이다. 물론, 그림처럼 생명선이 짧게 형성되어 있는 경우에는 기본적인 생명력이 약하고 끈기가 부족한 것은 사실이다. 단, 이런 선을 가지고 있다고 해도 엄지손가락이 튼실하고 금성구가 두툼하면서 월구도 잘 발달되어 있는 경우에는 약한 생명력과 의지력을 보완해 줄 수 있다. 만약 양손 모두 이런 식으로 생명선이 짧다면 생명선이 끊어지는 시기에 주의해야 할 필요가 있다.
_p.52

감정선의 끝 부분이 두 갈래로 갈라져 있는 사람은 책임감이 매우 강하며 보수적이고 고지식하다. 이성 관계에서도 매우 신중해서 함부로 행동하지 않으며 바람을 피우는 데에는 별 관심이 없다. 즉, 이성 관계는 늘 결혼을 전제로 삼는다. 한편, 결혼을 하면 상대방에게만 충실하고 헌신적이지만 상대방의 행실이 바르지 않을 경우에는 그것을 참고 이해하기 어려운 타입이다.
_p.128

약손가락 아래에 여러 개의 태양선이 나타나 있기는 하지만 그것들이 끊어져 있거나 구부러져 있는 사람은 운세의 기복이 심해서 생활이 일정하지 않다. 따라서 직장 변동, 사업 변화, 주거 이전 등의 변화가 많고 금전운 등의 운세도 좋고 나쁨이 되풀이되어 정신적으로 피곤한 인생을 보내게 된다. 가능하면 투자는 하지 않는 것이 좋고 재주를 한두 가지로 압축해서 꾸준히 노력하는 태도가 바람직하다.
_p.202